transmanager@nate.com
HOME > 게시판 > 공지사항
작성자 :   관리자
제목 :   가족관계 영문증명서, 개인이 번역·공증 안해도 된다
작성일 :   2019-12-30 16:20:44

대법, 27일부터 발급.."외국서 필요한 정보 선별해 반영"
사진=뉴스1

사진=뉴스1
앞으로 가족관계 증명서를 처음부터 영문으로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. 기존에는 증명서를 발급받은 뒤 개인이 직접 비용을 부담해 번역·공증해야 했다.

대법원은 오는 27일부터 '가족관계에 관한 영문증명서'를 가까운 등록관서에서 발급받을 수 있다고 26일 밝혔다. 해외에서는 재외공관에 직접 방문하거나 또는 우편 신청을 통해 받을 수 있다. 전자가족관계등록시스템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국내외 어디서든 무료로 발급받을 수 있다.

가족관계 영문증명서는 기존 국문증명서를 단순히 번역한 것을 넘어 외국에서 필요한 정보를 선별적으로 담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.

지금까지는 국외취업, 유학, 국외여행, 미성년자 입국심사 등 외국에서 가족관계를 증명할 필요가 있을 때 국민 가족관계등록사항별 증명서를 발급받은 뒤 개인이 직접 번역하거나 공증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.

이 때문에 증명서가 제각각으로 번역돼 신뢰도가 낮고 개인의 시간적·경제적 부담이 크다는 지적이 있었다.

이에 따라 대법원은 외교부와 함께 여권정보를 연계해 가족관계 영문증명서를 도입하게 됐다.

대법원은 "영문증명서 발급 서비스로 앞으로 온 국민이 손쉽게 자신의 가족관계를 외국에서 증명할 수 있게 될 전망"이라고 밝혔다.

송민경 (변호사) 기자 mksong@mt.co.kr
저작권자 ⓒ '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' 머니투데이

IP: 211.199.xxx.150
↑ 이전글:  가족관계 영문증명서의 아포스티유 온라인 발급 시행
↓ 다음글: 中国户口簿翻译公证的

中国户口簿翻译公证的 관리자 2018-05-04
근무시간외 전화 안내 관리자 2017-03-23
번역비용, 통역비용 알림 관리자 2007-11-22
4 가족관계 영문증명서의 아포스티유 온라인 발급 시행 관리자 2019-12-30
3 가족관계 영문증명서, 개인이 번역·공증 안해도 된다 관리자 2019-12-30
2 입금 후 확인 메일 꼭 부탁드립니다. 관리자 2017-03-15
1 휴일 전화상담 안내 관리자 2008-10-11
 1